아산선운산작은도서관, 돌봄교실 ‘호응’
아산선운산작은도서관, 돌봄교실 ‘호응’
  • 김준완
  • 승인 2020.02.18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아산선운산작은도서관’이 겨울방학 돌봄 교실을 운영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아산선운작은도서관’ 겨울방학 돌봄교실은 학교 돌봄 종료 이후 시간인 오후 4시부터 오후 6시까지 아이 맡길 곳이 없는 맞벌이 부부 또는 조손가정의 유아, 초등 저학년 10명이 함께하고 있으며, 10명의 지역주민과 학부모가 2인 1조로 1일 교사를 자청해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아이들을 돌본다.

돌봄교실 운영으로 방학이면 으레 발생하게 되는 맞벌이부부의 육아문제를 해결하고, 집에서 홀로 긴 시간을 보내야 했던 어린이들은 친구들과 함께 다양한 체험을 하며 알찬 겨울방학을 보내고 있다.

고창군 도서관팀 김성숙 팀장은 “도서관은 찾아오는 사람만이 아니라 모든 지역주민의 것이어야 한다”며 “양질의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아이들이 안전하게 머물며 도서관과 친해질 수 있는 아동 돌봄공동체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고창=김준완기자 jwki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