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항일독립운동 전국학술강연회 연기··· 26일 개최
전북항일독립운동 전국학술강연회 연기··· 26일 개최
  • 김흥배
  • 승인 2020.03.04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한국전통문화전당서

기미년 3.1만세운동 101주년을 맞아 오는12일 개최키로 한 ‘전북의 항일 독립운동 전국학술강연회’가 코로나19 전국적 확산으로 인해 3월 26일 오후 2시로 연기, 전주 한국전통문화전당에서 개최한다.

이번 강연회는 사선문화제전위원회(위원장 양 영두), 민족대표 33인 중의 한 분인 박준승 선생 기념사업회(이사장 홍봉성)와 전북일보사, jtv, CBS 등이 공동으로 주최하여 개최된다.

강연회 주제발표는 나종우 박사의 (원광대 문학박사) 한말 전북의 항일 의병 활동, 이명화 박사 (독립기념관 수석연구원 역임) -한국 독립운동의 역사 문화 배경과 전북지역의 문화투쟁, 김종수 교수(군산대 교수) - 3.1만세 운동 이후 전북 항일 독립운동 전개 등의 발표가 이어진다.

토론자는 김승대(전북도청 학예연구관) 김원용(전북일보 사회문화 에디터) 유재리(군산대 외래 교수) 최성미 토론 좌장(임실문화원장)의 토론이 진행 될 예정이다.

/임실=김흥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