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 영유아 마스크 우선 긴급 공고
임실군, 영유아 마스크 우선 긴급 공고
  • 김흥배
  • 승인 2020.03.06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실군이 저소득층에 이어 영유아 아동의 감염병 예방을 위해 관내 어린이 집 등에 유아용 마스크를 긴급 공급했다.

군은 긴급예산을 투입하여 관내 어린이 집 등 초등학교 미취학 아동(만2세~만6세)을 대상으로 코로나 감염병 예방에 필요한 영유아 마스크 1,000개를 긴급 제공했다.

마스크 공급은 시설보육 아동의 경우 관내 어린이 집 9개소와 유치원 12개소 등 총 21개소에 우선 공급됐으며, 일반 가정보육 아동도 파악 후 읍.

면사무소를 통해 제공된다.

관내 한 어린이 집 원장은 ”기존 손 소독제 지원에 이어 구하기 어려운 마스크 지원에 감사하다”며 “적극적이고 발 빠른 조치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번 영유아 어린이 집 마스크 공급은 심 민 군수의 특별지시에 따른 조치로, 영유아 마스크를 구하기 힘든 학부모들에게 단비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마스크 대란과 정부의 공적 물량 확대 조치로 마스크 확보에 상당한 어려움이 있지만, 최대한 마스크를 확보해 이미 배부된 저소득층을 제외하고 방역 취약세대부터 순차적으로 지원한다고 밝혔다.

특히, 순차적 지원 및 직접 방문하여 전달하는 시스템인 만큼 배부 받는 데 다소 시간이 걸리더라고 주민들이 이해해 주길 바란다는 점을 재차 당부했다.

/임실=김흥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