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단속 안한다? 일제검문단속 대신 선별적 단속 시행
음주단속 안한다? 일제검문단속 대신 선별적 단속 시행
  • 신혜지
  • 승인 2020.03.20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인하여 음주단속이 느슨해지면서 도내 음주운전 사고가 급증하고 있다.

이에 경찰은 교통사고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코로나19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운전자와의 접촉을 최소화하면서 음주운전을 예방할 수 있는 ‘선별적 음주단속’ 방식을 시행하게 되었다.

운전자가 멈춰 서서 차창을 내리고 음주측정기를 부는 등 경찰과 접촉할 필요가 없는 일명 ‘드라이브 스루’ 음주단속이라 생각하면 이해하기 쉬울 것이다.

‘선별적 음주단속’은 일제 검문식 단속이 아닌 음주의심 차량을 선발하여 측정하는 방식이며, 트랩형 단속은 1~2차로 도로에 LED 입간판 라바콘 등 안전구조물을 S자형으로 설치해 주행라인을 만든 뒤 차량을 한 대씩 서행 통과시키는 음주 단속 기법이다.

이 과정에서 비틀거리거나 급정거 등 의심차량이 발견되면 별도로 음주 측정한다.

이번 단속은 코로나19 위기단계 격하 시까지 지속적으로 시행 예정이니 모든 운전자는 음주 시 절대로 운전대를 잡지 않기를 당부드린다.

/남원경찰서 교통관리계 순경 신혜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