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형유산원 코로나19 위기 극복단체 헌혈 릴레이 행사
무형유산원 코로나19 위기 극복단체 헌혈 릴레이 행사
  • 조석창
  • 승인 2020.03.22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무형유산원은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단체 헌혈 릴레이 행사에 동참했다.

유산원은 지난 20일 오전 10시 유산원 마당에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국가적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대한적십자사 전북혈액원과 공동으로 ‘단체 헌혈 릴레이 행사’에 동참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개인과 단체 헌혈자가 급감해 전국적으로 혈액 보유량이 부족한 상황이 발생하자 유산원 직원들은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했다.

이날 헌혈자는 안전을 위해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및 체온 측정 등을 실시하고, 헌혈 가능 여부에 대한 문진을 통해 적격 여부를 철저히 확인 후 실시했다.

김연수 국립무형유산원장은 “코로나19 여파로 혈액이 부족한 이때 작지만 큰 실천으로 헌혈 릴레이 운동에 동참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헌혈한 혈액이 필요한 분들에게 소중하게 전달되어 건강한 모습으로 가족 품으로 돌아오시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