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섭시장 4달 급여 30% 반납 간부공무원 1,510만원 성금 기탁
유진섭시장 4달 급여 30% 반납 간부공무원 1,510만원 성금 기탁
  • 최환
  • 승인 2020.03.31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 공직자들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고통 분담을 위해 급여 일부를 반납, 성금으로 기탁하는 등 적극 동참에 나섰다.

지난달 31일 유진섭 시장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 속 고통 분담을 위해 이달부터 4개월간 급여의 30%를 반납한다고 밝혔다.

임민영 부시장 등 5급 이상 간부 공무원(68명)들 또한 급여 일부인 20~100만 원을 반납한 1천510만 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으로 기탁했다.

유 시장이“공직자로서 책임을 다하고 시민들과 함께 한마음으로 사태가 안정될 때까지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며 “위기 극복을 위해 사회 거리 두기 등 정부의 노력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정읍시 공직자들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기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구내식당 월 2회 휴무에서 주 1회 휴무를 실시하고 있다.

/정읍=최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