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국가지질공원 2곳 단계적 운영 재개
도내 국가지질공원 2곳 단계적 운영 재개
  • 박정미
  • 승인 2020.05.06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선 개별 탐방··· 순차 확대

코로나19로 인해 지속됐던 사회적 거리두기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됨에 따라 전북도가 국가지질공원 운영을 재개키로 했다.

6일 도에 따르면 서해안권과 진안·무주권 등 도내 국가지질공원 2곳이 방문객 2m 이상 간격 유지 등 ‘탐방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는 조건으로 단계적 운영 재개에 들어갔다.

탐방 거리두기 준수사항은 △탐방객간 2m 거리 유지 △우측으로 한줄 걷기 △마스크 착용, 자주 손씻기 △밀집장소에서 오래 머물지 않기 등이다.

도는 해설 탐방과 실내 체험 프로그램 등은 코로나19 확산 진정 상황에 따라 순차적으로 운영을 재개할 계획이다.

우선은 개별 탐방만 진행하고 향후 10인 이내 소규모, 단체해설 탐방·실내 체험 순으로 운영을 확대하겠다는 것이다.

김인태 전북도 환경녹지국장은 “도내 국가지질공원을 방문할 때는 탐방 거리두기 준수사항을 반드시 지켜주길 바란다”며 “탐방객들이 힐링할 수 있는 지질공원을 조성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