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산물 드라이브 스루 판매 완판 행진
농산물 드라이브 스루 판매 완판 행진
  • 박정미
  • 승인 2020.05.16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주째 행사 '2시간만에 동나'
햇감자-양파 등 4천만원 상당

전북도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어려운 지역 농가를 돕기 위해 기획한 농산물 드라이브 스루 판매가 6주째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17일 전북도에 따르면 16일 오전 9시부터 도청의회 주차장에서 진행한 드라이브 스루 GAP농산물 판매행사가 도민들의 큰 호응를 받으며 2시간 만에 조기 완판됐다.

전북도와 전북농협이 협업해 진행한 이번 행사는 햇수박, 햇양파, 햇감자, 파프리카, 대추방울토마토 5종의 GAP농산물과 친환경쌀로 총 6개 품목(18.2t), 6천박스, 4천만원 상당이 완판됐다.

앞서 5차례 연속 매진을 기록한 ‘드라이브 스루’ 판매 행사가 이번에도 한 시간 전부터 차량이 행사장에 줄지어 대기하는 등 2시간만에 완판 행진을 이어갔다.

이날 완판에 대해 전북도는 5월 가정을 달을 맞아 착한 가격에 안전을 더한 GAP 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이점과 정부에서 지원하는 긴급재난지원금으로 농산물 구매를 할 수 있어 ‘착한 나눔’을 실천한 것으로 분석했다.

가장 인기 있는 농산물로는 대추방울토마토, 햇감자, 파프리카 순으로 조기 품절됐으며, 친환경쌀은 다량 구매하는 등 주문이 끊이질 않았다.

GAP인증 농산물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했으며 신속한 판매처리를 위해 6대의 POS(마트판매시스템) 설치, 전문 캐셔와 차량상차 인원을 추가 배치하여 결제시간을 단축한게 도민들의 만족도를 높였다고 평가했다.

최재용 전북도 농축수산식품국장은 “농산물 소비 위축, 학교 개학연기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 생산자 단체들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지역 농산물 구매에 앞장서준 도민들께 감사드리며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지기 바란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