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에 가면 특별한 것이 있다"
"무주에 가면 특별한 것이 있다"
  • 장영진
  • 승인 2020.06.09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9일까지 '특별여행주간'
대표관광지 스탬프투어 이벤트 등

무주군이 특별여행주간(6.20.~7.19.)을 운영한다고 밝혀 코로나19로 침체됐던 무주관광과 지역경제 회복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무주군은 특별여행주간 운영에 앞서 태권도원을 비롯한 무주양수발전소, 무주군관광협의회와 협조 체제를 구축했으며 프로그램 및 이벤트 준비와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군 홈페이지를 비롯한 관광협의회 홈페이지를 통해 특별여행주간 운영에 대한 온라인 홍보를 진행하며 관광안내사와 해설사를 앞세운 오프라인 홍보에도 매진한다.

특히 15일부터는 무주군 관광안내사와 해설사 총 16명으로 구성된 무주관광홍보단을 본격 가동할 예정이어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무주관광홍보단은 개인 SNS를 통해 무주군의 숨은 명소 등을 알리고 체험후기를 공유하며 다양한 관광정보를 제공한다.

무주군에 따르면 특별여행주간 동안 반디랜드 곤충박물관 입장료가 20% 할인되며 태권도원 입장료는 무료(모노레일 등은 일정 금액 할인)다.

무주향교와 최북미술과 머루와인통굴, 반디랜드, 태권도원, 구천동관광특구 등 대표 관광지 6곳을 잇는 스탬프 투어(6.20.~7.19.)를 진행(미션 성공 시 사은품 증정)하며반디랜드에서는 전북투어패스 주말 1+1행사를 개최한다.

온·오프라인에서 전북투어패스 1장을 사면 1장을 더 주는 이벤트다.

다음잘 4일과 11일(10:00~13:00)에는 반디랜드에서 ‘무주알기’ 퀴즈 행사가 진행된다.

태권도원에서는 온라인 이벤트(~7.24.)로 태권도원 포스터 공유, 현장방문 인증샷, 이용후기 올리기 등이 진행되며 오는 20일부터 다음달 19일까지는 태권스테이 상품(가족형, 휴식형, 당일형)이 운영된다.

국립태권도박물관에서는 태권도복 입어보기와 금메달 만들기 체험(6.20.~7.19.)을 해볼 수 있다.

양수발전소는 올 연말까지 양수발전소를 포함한 무주군 주요관광지(반디랜드, 태권도원, 머루와인동굴) 스탬프 투어를 운영한다.

무주군청 문화관광과 관광마케팅팀 최현희 팀장은 “코로나19로 방문객 수가 줄면서 식당, 숙박업소, 기타 상점들까지 타격을 입는 등 지역경제가 많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그간 여행이 간절했던 관광객들의 갈증을 해소하는 동시에 관광군의 명성을 회복하고 지역경제도 일으키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여행주간 운영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여행계획이 있으시면 무주군 특별여행주간에 맞춰 코스도 미리 짜보시고 할인, 이벤트 등 다양한 서비스도 빠짐없이 누려보시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무주군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실내 관광지에 대한 방역(소독, 손소독제 비치, 열 체크 등)을 진행하며 방문객들의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실천을 독려하는 데도 심혈을 기울일 방침이다.

/무주=장영진기자 jyj21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