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원도심 주민들의 '우암태평로 이야기' 화제
정읍시 원도심 주민들의 '우암태평로 이야기' 화제
  • 최환
  • 승인 2020.06.24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시 원도심의 주민들이 지역변화를 위해 노력하는 과정을 모아 책으로 발간한‘우암태평로 이야기’가 화제를 낳고 있다.

지은이가 김상수 시기동 우암태평회장으로 주민들이 도시재생 대학 등 주민참여를 통해 겪은 변화와 노력 등을 과정별로 모아 책으로 엮었다.

이 책은 총 4부 163쪽으로, 우암로와 태평로, 샘고을시장, 시기동 천주교회 등과 관련된 100년의 역사기록과 최근 도시재생사업 추진과정인 도시재생대학, 우리동네잔치, 태평가든 축제 등 다양한 활동을 싣고 있다.

/정읍=최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