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만취약지 '임산부안심+119구급서비스' 든든
분만취약지 '임산부안심+119구급서비스' 든든
  • 윤홍식
  • 승인 2020.07.14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소방, 올해 19건 이송

도 소방본부는 ‘임산부안심+119구급서비스’를 통해 올해 상반기 19건의 임산부를 이송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월부터 실시된 ‘임산부안심+119구급서비스’는 분만시설이 없는 완주, 임실, 순창, 부안지역 등지에서 출산이 임박하거나 조산 우려가 있는 산모를 안전하게 병원으로 이송하는 구급서비스다.

이 서비스에 등록하면 사전에 등록한 임산부 정보가 출동 구급대에 제공돼 신속한 응급처치가 가능하게 된다.

실제 지난 2월 부안군 부안읍에 거주하는 한 산모는 사전에 해당 서비스를 등록한 덕분에 분만 진통이 시작된 즉시 119구급대의 조치를 받았다.

산모는 출동한 119구급대에 의해 전주의 한 산부인과로 옮겨져 순산할 수 있었다.

홍영근 본부장은 “분만의료 취약지역의 임산부들을 위해 ‘임산부안심+119구급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홍보·운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임산부안심+119구급서비스’ 등록을 위해선 임산부나 보호자는 119에 직접 전화를 걸거나 해당 지역 보건소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신청할 수 있다.

/윤홍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