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춘성 진안군수 호우 피해 긴급 현장점검
전춘성 진안군수 호우 피해 긴급 현장점검
  • 김종화
  • 승인 2020.07.30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우주의보' 전직원 비상근무

전춘성 진안군수는 호우특보가 발효되어 많은 비가 내린 30일 오전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주천면 운일암 반일암을 방문해 안전상황을 점검하고 철저한 복구를 당부했다.

군은 30일 오전 6시 50분을 기점으로 호우주의보가 발효됨에 따라 전 직원 비상근무에 돌입했다.

앞서 군은 28일 호우예비특보 발령시부터 24시간 상황 유지에 돌입해 호우대비 비상 1단계 근무를 실시해 왔다.

한편 재난안전대책본부는 협업부서를 총동원해 피해 상황을 적극 조사 중으로 피해 접수 시 조속히 응급복구가 될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전춘성 군수는 “군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진안=김종화기자 kjh696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