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상의 '청년 디지털 일자리' 본격 추진
전주상의 '청년 디지털 일자리' 본격 추진
  • 김성아
  • 승인 2020.07.30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부 전주지청 위탁약정
IT직무 채용시 인건비 지원

전주상공회의소(회장 이선홍)는 ‘청년 디지털 일자리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 29일 고용노동부 전주지청(지청장 김영규)과 청년 디지털 일자리 사업 위탁기관 약정을 체결했다.

청년 디지털 일자리 사업은 IT 관련 직무에 청년을 채용한 중소·중견기업에 인건비를 지원해 청년에게는 IT 관련 실무 경험을 제공하고, 기업에는 실질적인 부가가치 창출을 지원하는 청년 민간 일자리 창출 사업이다.

이번에 전주상의는 285명을 배정받았다.

지원 대상 기업은 참여 신청 직전 월말기준 고용보험 피보험자수 5인 이상을 고용하고 있는 중소·중견기업이다.

벤처기업, 지식서비스산업, 문화콘텐츠산업, 신재생에너지 산업분야, 성장유망업종, 청년창업기업의 경우 1인 이상 5인 미만이어도 지원 가능하다.

단, 채용 청년의 직무가 청년디지털일자리사업 참여 유형에 부합하는 IT관련 직무여야만 한다.

참여 유형은 △콘텐츠 기획형(홈페이지 기획·관리, 유튜브, SNS 등 온라인 콘텐츠 관리) △빅데이터 활용형(앱 개발, 인공지능, 빅테이터 분석 등) △기록물 정보화형(기업 내 아날로그문서, 기록물 등의 전산화 및 DB화) △기업별로 특화된 IT분야 직무다.

참여자는 만 15세 이상 34세 이하인자로(군필자의 경우 만 39세까지), 채용일 현재 미취업상태여야 하며 최소한 3개월 이상 근로계약을 체결하고 4대보험에 가입해야 한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이나 참여자는 전주상의 일자리지원센터를 방문하거나 전화(☎ 063-280-1151~3)로 문의하면 된다.

이선홍 회장은 “디지털 사회를 촉진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기 위한 청년 디지털 일자리 지원 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회원사 네트워크를 활용, 참여자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함은 물론 기업 홍보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아기자 tjddk@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