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버스서 마스크착용 거부 소란피운 승객 경찰에 붙잡혀
고속버스서 마스크착용 거부 소란피운 승객 경찰에 붙잡혀
  • 윤홍식
  • 승인 2020.08.04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스크 착용을 거부하며 고속버스에서 소란을 피운 승객이 경찰에 붙잡혔다.

완주경찰서는 업무방해 혐의로 A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5시 50분께 충남 공주시 정안알밤휴게소에 들렀다 재승차한 뒤 마스크 착용을 권고하는 버스 기사에게 폭언하는 등 소란을 피운 혐의를 받고 있다.

운전기사는 완주 졸음쉼터 방향까지 운전한 뒤 A씨를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버스 안에서 소리를 지르는 등 지속해서 소란을 피우니 신고한 것으로 보인다”며 “구체적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홍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