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주군 범농협 임직원, 침수피해 농가 피해복구 일손돕기에 구슬땀
무주군 범농협 임직원, 침수피해 농가 피해복구 일손돕기에 구슬땀
  • 장영진
  • 승인 2020.08.13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 무주군지부(지부장 황석관), 무주농협(조합장 곽동열), 구천동농협(조합장 양승욱) 임직원은 12일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농가를 방문해 피해복구를 위한 일손 돕기를 전개했다.

농협 임직원 12명은 이날 최근 내린 집중호우로 하천이 범람해 피해를 입은 무주읍 당산리 인삼재배 농가를 방문해 시설철거작업 및 수확작업을 돕는 등 피해복구에 구슬땀을 흘렸다.

일손지원을 받은 한 농민은 “집중호우 피해로 인삼농사 피해가 심해 망연자실한 마음이였는데 이번에 일손봉사 지원을 받게 되어 많은 위로가 됐다”고 범농협 임직원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황석관 지부장은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농가경영 안정화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무주=장영진기자 jyj21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