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천 주변 2만5000㎡ 가시박 제거사업 추진
전주천 주변 2만5000㎡ 가시박 제거사업 추진
  • 김낙현
  • 승인 2020.08.27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천 하류에서 서식하는 생태계 교란식물인 가시박이 제거작업이 추진된다.

전주시는 오는 10월까지 총사업비 2500만원을 투입해 전주생태하천협의회, 시민행동21과 함께 전주천 주변 약 2만5000㎡에서 가시박 제거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가시박은 일년생 덩굴식물로 번식력이 매우 강해 다른 식물을 감고 올라가 생육을 저해하고 고사에 이르게 하는 등 토종식물의 서식 환경을 저해하는 유해식물로, 환경부에서 지정한 생태계 교란식물 15종 중 하나이다.

시는 전주생태하천협의회와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가시박의 분포를 확인하고, 시민행동 21과 함께 매주 1회씩 가시박 제거 활동을 벌이기로 했다.

특히 삼천 상류와 진기천 등으로 유입되는 농수로에 서식하고 있는 가시박을 중점적으로 제거할 계획이다.

시는 넓게 분포된 가시박을 제거하기 위해 시민들의 참여를 받고 있으며,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전주생태하천협의회 또는 시민행동21로 문의하면 된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