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대 이선영-조동휴 교수팀 자궁경부암 논문 국제학술지 게재
전북대 이선영-조동휴 교수팀 자궁경부암 논문 국제학술지 게재
  • 윤홍식
  • 승인 2020.09.03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병원은 방사선종양학과 이선영·산부인과 조동휴 교수팀의 자궁경부암 유전자 돌연변이를 연구한 논문이 종양 분야 권위지인 SCIE급 국제학술지에 게재됐다고 3일 밝혔다.

논문은 ‘혈액에서 순환하는 종양 DNA로부터 자궁 경부암에 대한 효율적인 돌연변이 스크리닝’이라는 제목으로, 종양 분야 국제학술지 ‘BMC cancer’ on-line 8월호에 게재됐다.

이선영·조동휴 교수 연구팀은 이번 연구에서, 본 연구에서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을 이용하여 부인 암과 연관된 24개유전자를 분석할 수 있는 패널을 제작하였다.

자궁경부암 환자의 치료 전과 치료과정에서 주기적인 채혈을 통해 ctDNA를 확보하여 유전자 변이를 장기간 추적 관찰했다.

그 결과로 24명의 환자에서 ZFHX3–83%, KMT2C-79%, KMT2D-79%, NSD1–67%, ATM-38%,RNF213–27%의 빈도로 유전자 변이가 발견됐다.

이 중 RNF213 유전자의 대립유전자빈도(allele frequency)는 환자의 암 치료 반응성과 상관성을 보였다.

이를 통해 혈액에서 발견되는 유전자 변이를 분석하여 자궁경부암 환자의 재발을 확인할 수 있는 방법으로 사용될 수 있다.

이번 연구를 통해 채혈을 통해 기존의 방법보다 정확하고 저렴하게 자궁경부암 환자의 예후를 평가할 수 있고, 환자의 상태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하는데 매우 유용하다.

또한 이번 연구는 말초 혈액에서 자궁경부암의 재발과 관련된 유전자 돌연변이를 찾아서 보고한 첫 연구이기도 하다.

/윤홍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