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도당 "소속의원 문제 심려 끼쳐 송구··· 눈높이정치 실천"
민주당도당 "소속의원 문제 심려 끼쳐 송구··· 눈높이정치 실천"
  • 박정미
  • 승인 2020.09.24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스타항공의 ‘대량 해고 책임론’에 휩싸인 더불어민주당 이상직 의원(전주을)이 24일 탈당을 선언하자 민주당 전북도당이 사과했다.

도당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당 소속 의원의 문제로 도민과 당원들께 심려를 끼쳐 송구하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도당과 당 소속 모든 공직자가 자신을 돌아보고 새로운 마음가짐을 다지는 기회로 삼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김성주 도당위원장은 “앞으로 전북도당은 다시는 도민과 당원들께 심려를 끼치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이라며 “앞으로 전북도당이 도민의 눈높이에 맞는 정치를 실천하고 전북 성공시대를 열겠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