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경문화 대표아이콘 '벽골제' 관광 명소화
농경문화 대표아이콘 '벽골제' 관광 명소화
  • 류우현
  • 승인 2020.10.15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조경식재 중간보고
4계절 정원있는 명소 기대

김제시는 우리나라 대표 농경문화 유적인 벽골제 관광지 조경식재계획에 따라, 지난 15일 박준배 김제시장과 관계 부서장, 조경 및 관광 분야 전문가 등이 참석하여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용역은 벽골제 관광지를 4계절 관광지로 나아가기 위해 토량 개량을 통한 수목의 지속적인 관리방안 수립, 기존 건물 및 구조물과의 조화를 이루는 수종 선정, 다양하게 산재되어 있는 수종의 교체, 4계절을 표현할 수 있는 다양한 수종의 식재, 교목 하부 공간을 활용한 초화류 식재 등의 계획을 중간보고회를 통해 관련 부서와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하였다.

이 사업은 전라북도 대표 관광지 육성사업 보조금 사업으로 이번 보고회에 나온 의견들을 자세히 검토해 2020년 용역을 완료하고, 사업 시행은 2021년 2022년 2개년에 걸쳐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박준배 시장은 “벽골제 관광지 조경식재 사업을 통해 나무와 꽃과 쉼터 등을 체계적으로 조성을 하면, 관광객들이 편안하게 찾아와서 쉼과 힐링을 할 수 있는 4계절 정원이 있는 자연 친화적인 관광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제=류우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