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업 열정, 산학연 함께 응원합니다"
"학업 열정, 산학연 함께 응원합니다"
  • 정병창
  • 승인 2020.10.26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대학교 바이오기능성식품학과 교수들은 26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재학생들을 위해서 장학금 600만원을 전달하고, 바이오기능성식품학과의 산학연 업체인 ㈜지에스씨알오와 원아시아컴퍼니도 소독제 및 소독티슈 900만원 상당을 기부하고 나섰다.

코로나19로 많은 사람들이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경기 위축과 새로운 환경 속에서 학업을 이어가는 학생들의 부담은 큰 상태다.

이에 바이오기능성식품학과 교수들은 재학생 전원에게 5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하기 위해 600만원의 장학금을 모았다.

바이오기능성식품학과 정용준 교수와 이정상 교수, 오상남 교수, 최현욱 교수는 장학금 전달식 열고 재학생 대표 황은지 학회장과 박지원 부학회장 학생에게 장학 증서를 전달했다.

바이오기능성식품학과의 산학연 업체인 ㈜지에스씨알오(회장 황인식)와 원아시아컴퍼니(대표이사 이동원)도 학교와 학생들의 어려움을 듣고 이날 도움의 손길을 보탰다.

두 회사는 학생 건강과 학교 방역을 위해 손소독제와 무알콜 안심 손세정 티슈 900만원 상당을 기부했다.

또 이번 기부물품은 바이오기능성식품학과 이정상 교수 연구팀과 고병원성·저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와 돼지구제역 설사 및 호흡기 바이러스 소독제 연구를 진행했던 산학연 연구결과로 도출된 전주대 산학협력단 특허 3건을 상품화한 제품이라 그 의미가 남다르다.

이호인 총장은 “장학금을 기부해주시는 그 뜻과 취지가 아름답고, 산학연 연구성과를 상품화한 제품을 다시 대학 구성원들에게 나누는 일이 뜻깊다”면서 “학과 교수님들의 사랑과 헌신이 학생들에게는 꿈과 희망으로 전달되고, 지속적인 산학연 성과들이 결실을 맺어 사회문제 해결에 도움을 주는 결과물이 창출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