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익현군수 부안현안 예산확보 종횡무진
권익현군수 부안현안 예산확보 종횡무진
  • 양병대
  • 승인 2020.10.27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재부 등 주요부서 방문
동학 백산성지구축 221억원
세계잼버리 야영장 75억원
객관적 논리 당위성 설득

권익현 부안군수는 27일 정부세종청사 내 기획재정부를 방문하며 2021년도 지역 현안사업의 국가예산 확보를 위한 분주한 행보를 펼쳤다.

이날 권익현 군수는 기획재정부 예산실장과 예산총괄 심의관, 사회예산 심의관, 고용환경·문화예산과 등 주요부서를 차례로 방문하며 동학농민혁명 백산성지 조성 및 세계 시민혁명의 전당 건립 사업에 필요한 국비 221억과 2023년 부안 세계스카우트잼버리의 기반조성을 위한 직소천 안전야영장 조성사업 75억 등 2개의 국비사업에 대해 우리군이 역점 추진하고자 하는 사업의 당위성을 설명하고, 해당 국가예산 사업이 부안군에 반드시 추진될 수 있도록 요청하였다.

권익현 군수는 “우리 군에서 추진해야 할 역점사업에 대해 국가예산 확보는 필수적으로 수반될 수 밖에 없는 가장 중요한 과제”라고 거듭 강조하며, “2021년도 정부예산안에 대한 국회심사가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발로 뛰며 군민이 체감 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밝혔다.

/부안=양병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