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청원견 자세로 소통··· 향교전면 공원화 추진"
"근청원견 자세로 소통··· 향교전면 공원화 추진"
  • 조석창
  • 승인 2020.10.27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향교 33대 전교에 한종춘

남원향교 제33대 전교에 한종춘씨(81세)가 취임했다남원향교 제33대 전교에 한종춘씨(81세)가 취임했다.

창건 610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남원향교는 호남 사장관 향교의 하나이며, 전국 시범 향교로 자리 매김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성균관과 함께 우리나라 지방교육의 중추적 역할을 맡아 수많은 인재를 양성하고 배출해 왔다.

근래에도 성균관으로부터 전국 모범향교로 선정되는 등 여러 차례 선진 우수향교 표창을 받고 있어, 타 지역 향교와 유림들의 주요방문 향교로 알려지고 있다.

남원시 사매면 출신인 신임 한종춘 전교는 1919년 4월 남원지역 만세운동의 주역이었던 애국지사 남사 한태현 선생의 손자로 광복회 정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한때 경찰직공무원으로 봉직했으며 17년 전 남원향교에 입문한 이후 양사재, 충렬사 재무를 거쳐 남원위성조합장을 맡아 향교재단을 관리 해 왔다.

한 전교는 “원로선유들께서 이루어 놓은 위업과 현대문화를 접목하여 내실 있는 인성교육과, 다용도 개방형 윤리도덕관을 건립, 400여 유림가족과 근청원견의 자세로 소통하겠다”며 “남원향교의 숙원사업인 향교전면의 공원화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