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첨단벤처단지 기업들, '엄마의 밥상'에 1500만원
전주첨단벤처단지 기업들, '엄마의 밥상'에 1500만원
  • 김낙현
  • 승인 2020.10.27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첨단벤처단지 입주기업대표자협의회(회장 김배균(MB정밀))는 27일 열린 전주혁신창업허브 개관식에서 아침밥을 굶는 아이들에게 매일 아침 따뜻한 도시락을 전달하는 ‘엄마의 밥상’에 써달라며 성금 1500만원을 전주시에 기탁했다.

입주기업대표자협의회는 팔복동 전주첨단벤처단지에 입주한 업체들의 모임으로, 성금은 새롭게 개관한 전주혁신창업허브의 12개 업체가 뜻을 모아 마련했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매일 아침 303명의 소외계층 아동·청소년에게 밥과 국, 3찬이 포함된 도시락으로 배달되는 ‘엄마의 밥상’ 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김낙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