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發 군산확진자 접촉 직장동료 49명 '음성'
대구發 군산확진자 접촉 직장동료 49명 '음성'
  • 박정미
  • 승인 2020.11.09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169번 대구교회서 확진자
접촉 3명감염··· 1명 검사 예정

‘대구 예수중심교회’에서 시작된 군산 확진자 3명과 직·간접으로 접촉한 직장 동료 등 49명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9일 전북도 보건당국은 전날 코로나19 감염이 확인된 군산 시민 3명과 밀접하게 접촉한 직장 동료와 가족, 방문업소 직원 등 50명에 대한 진단검사를 벌였다.

그 결과 49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고 나머지 한 명은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도내 169번 확진자(군산 거주)는 지난달 24∼27일 대구에 다녀왔고, 대구 예수중심교회에서 인천 확진자와 접촉했다.

그는 지난 8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함께 사는 동생과 동생의 지인 등 3명이 함께 감염됐다.

이들 3명은 모두 군산의료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전북도 관계자는 “최근 지역 환자 발생을 보면 모두 외부 확진자가 도내에 방문하거나 도민이 외지에서 확진자와 접촉하면서 감염됐다”며 “이동을 안 할 수 없는 상황이지만 만남 시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