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세계 최고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조성
새만금 세계 최고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조성
  • 박정미
  • 승인 2020.12.02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발청 종합실천전략 연구용역
RE100특구-스마트그리드 도입
디엔에이산업 유치 전략 공개

새만금이 세계 최고 수준의 재생에너지 클러스터(협력지구)로 거듭날 전망이다.

새만금개발청(청장 양충모)은 2일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조성방안을 체계적․종합적으로 마련하기 위한 ‘새만금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종합실천전략 수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하고, 연구성과를 소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 대규모 재생에너지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종합실천전략이 공개됐다.

특히 새만금의 재생에너지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RE100 특구와 스마트그리드(지능형 전력망)도 도입키로 했다.

재생에너지단지와 산업단지가 연접해 공존하는 새만금만의 강점을 활용해 산단 입주 기업이 재생에너지를 타지역보다 저렴하게 공급받아 RE100을 달성할 수 있도록 지원 체계도 구성한다.

또 새만금 산단 등에서 대규모 전력을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스마트그리드를 도입해 RE100 달성을 위한 최적의 전기공급 체계도 구축키로 했다.

이를 기반으로 RE100 캠페인에 동참을 원하는 기업, 데이터센터 등 고전력 사용 기업 등을 유치하기 위한 다각적인 전략도 제안됐다.

재생에너지 연계형 융복합산업을 육성을 위해서도 새만금의 강점인 대규모 재생에너지 전력을 활용한다.

실제로 그린수소 생산과 저장․이동, 활용(수소상용차, 수소연료전지 등)에 이르는 그린수소 밸류체인(가치사슬)을 육성함으로써 새만금을 친환경 에너지 글로벌 거점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에너지 관리․운용 효율 향상을 위해 데이터센터, 스마트그리드 등과 연계한 디엔에이(D.N.A; Data, Network, AI) 산업 유치에도 집중키로 했다.

이와함께 특성화 산단 조성을 통해 수상태양광, 해상풍력 관련 제조와 서비스 기업이 집적된 산업 생태계도 조성한다.

셀․모듈, 인버터, 부력체 등 수상태양광 제조에서 유지보수에 이르는 산업 전 주기를 지원하는 수상태양광 전용산단과 해상풍력 부품 운송․조립 및 유지보수 기능을 수행하는 특성화 산단, 지원항만 등을 구축한다.

이성해 새만금개발청 차장은 “새만금이 경쟁력을 갖기 위해서는 RE100, 그린수소와 같은 풍부한 재생에너지를 기반으로 한 새로운 미래에너지 전략이 선행되어야 한다”면서 “이번 연구결과를 토대로 새만금이 대한민국 재생에너지의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