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 외지역 상수도 인프라 확충 919억 투입
새만금 외지역 상수도 인프라 확충 919억 투입
  • 박정미
  • 승인 2020.12.02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남원-진안 등 7개 시군대상
공공하수처리시설 등 확충

전북도가 새만금외 지역 7개 시.군(남원, 진안, 무주, 장수, 임실, 순창, 고창) 주민들의 생활환경개선과 공공수역 수질 보존을 위해 내년에 919억 원을 투입, 상하수도 인프라 확충 사업을 추진한다.

이는 올해 사업비 581억 원에서 1.6배 늘어난 338억 원으로 안정적인 하수도시설 확충사업 추진이 예상된다.

사업별로 보면 하수처리구역 확대 및 하수발생량 증가에 따른 공공하수처리시설 확충 4개소 158억 원, 농촌지역의 도시화로 생활하수 적정처리를 위한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사업 28개소 188억 원을 투입해 수질보전과 생활환경 개선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 하수관로의 신설로 하수처리구역 확대와 생활하수의 적정차집, 하수처리율 향상을 위한 하수관로 정비사업 등 17개소 563억원을 투자해 85km에 관로를 설치한다.

이 가운데 지반침하에 따른 재해예방을 위해 20년 이상 노후관로 정비에 3개소 82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도는 지속적인 노후관로 정비사업 추진을 위해 노후하수관로 정밀조사용역비 10억원을 확보해 3개소 135km에 대해서도 정밀조사 한다.

이를 통해 노후 하수관로 정비대책을 수립, 지반침하로 인한 불안감을 해소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김인태 전북도 환경녹지국장은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하수도 시설에 대한 투자, 관리를 통해 안정적인 하수처리와 재해예방으로 도민들에게 신뢰받는 하수도 행정을 구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