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NH전북본부 농어촌학생 등하굣길 지원
도교육청-NH전북본부 농어촌학생 등하굣길 지원
  • 정병창
  • 승인 2020.12.29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과 농협중앙회 전북지역본부(본부장 박성일)가 열악한 농어촌 학생들의 등하굣길 지원에 힘쓰기로 했다.

28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농촌 어린이 희망버스 지원사업’을 통해 농협 전북본부로부터 올해 1억9,640여만 원(9개 시군, 21개교)의 분담금을 지원받았다.

이는 도교육청과 농협 전북본부가 2019년 업무협약을 맺고, 오는 2021년까지 3년간 ‘농촌 어린이 희망버스 지원사업’을 추진하기로 한 데 따른 것이다.

양 기관은 지난해 10월 농촌 어린이 희망버스 지원사업을 통해 ‘가고 싶은 학교 행복한 교육 공동체⁺’ 비전 확산과 농업·농촌 활성화를 위해 공동 협력키로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농촌지역 학생 통학 및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농협이 매년 총사업비의 일정 부분을 분담금으로 지원키로 했다.

이에 2019년부터 3년간 11개 시·군 초등학교 통학버스 83대 구입·교체 비용으로 총 7억 5,000여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농협 전북본부와 앞으로도 농촌지역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협력하고, 농촌 어린이 희망버스 지원으로 농업·농촌 발전에 상호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