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전북도콘텐츠융합진흥원 새 출발!
(재)전북도콘텐츠융합진흥원 새 출발!
  • 박정미
  • 승인 2021.01.0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지향적 명칭-로고 변경

(재)전라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이 (재)전라북도콘텐츠융합진흥원으로 이름을 바꿔 달았다.

최용석 전북도콘텐츠융합진흥원장은 7일 “전북의 콘텐츠 기술과 산업의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규모 있는 다양한 국가사업 유치를 위해 미래지향적으로 명칭과 로고를 변경했다”고 밝혔다.

도내 정보통신기술(ICT) 기반 융복합 콘텐츠 산업의 육성과 활성화를 위해 설립된 콘텐츠융합진흥원은 올해 국책 사업비 82억 3천만원을 확보했다.

진흥원은 전북콘텐츠기업지원센터와 전북글로벌게임센터, 지역특화콘텐츠 개발사업 등 지원사업과 입주 지원을 통해 지금까지 신규 고용창출 159명, 매출액 231억원을 달성했다.

또한 34건의 지식재산권 출원 및 등록지원 성과를 거뒀다.

최용석 진흥원장은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출발한 콘텐츠융합진흥원이 다양한 시책 개발과 콘텐츠기업 지원을 통해 전북이 디지털 뉴딜의 중심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