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녹색일자리 1,764개 창출
전북도 녹색일자리 1,764개 창출
  • 박정미
  • 승인 2021.01.12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산림가꾸기등 5개분야
참여자 모집… 261억 투입

전북도가 올해 산림분야 녹색일자리사업에 261억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1천764명의 일자리를 창출한다.

12일 도에 따르면 공공산림가꾸기 등 5개 분야의 녹색일자리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숲가꾸기 산물수집과 산림 민원의 신속한 해결을 위한 공공산림가꾸기 분야에서 148명의 일자리가 생긴다.

주로 나무를 벌채한 후 원목을 제외한 가지나 줄기 등의 산림바이오매스를 수집하거나, 도내 산림자원을 조사하는 업무를 하게 된다.

산림바이오매스수집단 60명, 숲가꾸기자원조사단 27명, 숲가꾸기패트롤 61명도 모집할 예정이다.

숲해설과 체험교육, 숲길 등의 안내와 수목이나 시설물 관리를 위한 산림서비스도우미 분야에서는 89명을 모집한다.

숲생태관리인(7명), 숲길등산지도사(10명), 수목원코디네이터(4명), 도시녹지관리원(14명), 명상숲코디네이터(4명), 녹색일자리확충(18명)과 함께, 산림복지전문업체에 위탁하는 숲해설가(10명)와 유아숲지도사(22명) 등이다.

기상이변에 따른 산림재해에 적극 대응해 재산 및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산림재해분야에는 가장 많은 1512명을 고용한다.

산불전문진화대 700명, 산불감시원 700명, 산림병해충예찰방제단 44명, 산사태현장예방단 68명을 고용해 산림재해에 대한 예방과 초기 대응에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박성호 전북도 산림녹지과장은 “산림일자리 사업으로 지역주민에게 안정된 일자리를 제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고자 한다”며 “산림을 가꾸고 보호하며 활용하는 산림분야 일자리 사업에 많은 관심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