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료계, 백신접종 의료인력지원 협력
도-의료계, 백신접종 의료인력지원 협력
  • 박정미
  • 승인 2021.02.18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협의체 구성 업무전반지원

전북도와 도내 의료계가 이달 말 시작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의 원활한 이행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송하진 도지사와 백진현 전라북도의사회장, 이병관 전라북도병원회장, 안옥희 전라북도간호사회장은 18일 도청에서 백신 접종 의료인력 지원을 위한 협약을 했다.

전북도와 의료계는 의정협의체를 구성해 오는 26일 시작하는 백신 접종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안전하고 신속한 접종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의료단체는 공공 의료인력만으로 백신 접종이 원활하지 않을 경우 민간 의료인력을 긴급 지원하고 백신 접종률 향상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의정협의체는 전라북도지사, 전라북도의사회장, 전라북도병원회장, 전라북도간호사회장으로 구성돼 정부의 백신 공급에 맞춰 단계별 접종이 계획대로 추진되도록 업무 전반에 걸친 적극적인 협력을 하게 된다.

특히 백신접종에 많은 준비가 필요하고 공공의료인력 자원만으로는 충당이 되지 않는 만큼 민간의료인력 지원과 백신접종률 향상을 위해 다각적이고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이어갈 계획이다.

송하진 도지사는 “희생을 감내하고 방역에 동참한 모든 도민과 헌신적 자세로 시종일관 분투하는 의료진 덕분에 최근 대규모 환자 발생 없이 진정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백신 접종을 통한 집단면역 형성만이 코로나19 사태를 종식시키고 도민의 고통을 덜어드릴 길인 만큼 도와 의료계가 조금 더 힘을 모아 긴밀히 협력하자”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