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연구개발 특구 내 기업 투자유치 도와
전북 연구개발 특구 내 기업 투자유치 도와
  • 박정미
  • 승인 2021.02.24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조경제혁신센터 '이노폴리스 혁신스타트업 투자 IR-상담회'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박광진)와 전북연구개발특구본부(본부장 서동경)와 24일 ‘이노폴리스 혁신 스타트업 투자 IR 및 상담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3회 차를 맞은 이번 행사는 전북 연구개발 특구 내 위치한 기업 6개사가 참여해, 기업 투자유치를 위한 발표와 투자유치 상담을 진행했다.

사전 진행 프로그램인 ‘기업 맞춤형 투자역량 강화 클리닉’은 투자 IR 자료 고도화와 발표 기술 교육을 진행하였으며, 협력 액셀러레이터인 한국바이오투자파트너스, 스페이스 점프가 참여했다.

이 행사에서는 벤처캐피털인 SJ투자파트너스, 에임인베스트먼트, 레오파트너스 및 우수 액셀러레이터 등이 참여해 기업의 단계별 투자유치 상담도 이뤄졌다.

투자설명회(IR)에 참가한 모든 기업에게는 발표 영상이 지원됐고, 우수 선정기업 2개사는 ’후속 맞춤형 투자 클리닉‘으로 투자자 매칭 및 기업 역량 강화 등이 지속 지원된다.

박광진 센터장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전북 특구 내 혁신 스타트업들이 앞으로 투자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전북본부와 긴밀한 협력체계를 만들겠다”면서 “투자 생태계 활성화 선순환 구조로 투자유치를 통한 기업 성장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에 참여한 기업은 △씨엔와이더스(스마트 가로등 및 조명제어) △퍼즐스포츠(러닝 플랫폼) △포아워스킨(친환경 립스틱 홀더) △자몽드(탄소섬유소재 평발치료신발) △포레세(비건 화장품), △코리온농업기계(한국형 사료작물 수확기) 등이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