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유역 하수처리장-하수도 공사현장 일제점검
새만금유역 하수처리장-하수도 공사현장 일제점검
  • 박정미
  • 승인 2021.03.01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군합동 72개소 대상

전북도가 2일부터 오는 12일까지 11일간 도·시군 합동으로 새만금유역 하수처리장과 하수도 공사현장 72개소에 대해 해빙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일제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대상은 새만금유역 상류지역 7개 시군에서 운영 중인 1일 처리량 500톤 이상의 하수처리장 32개소와 공사 중인 하수관로 16개소, 농어촌마을하수도 23개소, 면단위 하수처리장 1개소 등 총 72개소이다.

점검방법은 시설규모가 크고 준공된지 오래된 하수처리시설과 실제 공사가 진행 중인 하수도와 농어촌마을하수도 공사현장 21개소다.

이들 시설은 도와 시군이 합동으로 현장을 점검하고, 그 외에 시설은 시군이 자체 점검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겨울철 얼어있다 녹으면서 손상이 발생할 수 있는 옹벽, 축대, 절개지 등의 파손 징후 여부 및 건축물 등의 지반침하 여부 등이다.

전북도는 시공 중인 하수도 공사현장의 안전사고 예방교육과 사고발생시 대응 및 복구 태세 등도 국가안전대진단에 준해 꼼꼼히 점검한다는 계획이다.

윤동욱 새만금해양수산국장은 “해빙기를 맞아 하수처리장과 하수도 공사현장 일대의 사전점검을 통해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겠다”며 “안정적인 생활하수 처리로 새만금 수질개선과 도민의 주거환경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