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사회적 배려계층과 인근 주민 이용가능한 녹색 공간조성
남원시 사회적 배려계층과 인근 주민 이용가능한 녹색 공간조성
  • 장두선
  • 승인 2021.06.04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는 4일 노인복지시설 포도원(광치동 밤티재길)에 ‘복지시설 나눔숲 조성사업’을 완료해 시설 이용자 및 인근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녹색 공간을 조성했다고 밝혔다.

‘복지시설 나눔숲 조성사업’은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녹색자금(복권기금)을 활용해 사회·경제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 내에 숲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특히 ‘나눔숲’은 2021년 공모에 선정돼 총사업비 1억7900만원을 지원받아 추진됐으며, 실외 대상지(1천840㎡)에 수목(소나무, 팽나무 등 14종 8천162주) 식재 및 편의시설 설치, 숲 산책로가 조성됐다.

‘편안한 녹색 쉼터’를 주제로 조성된 나눔숲은 시설 이용자들에게 체력 강화·정서적 안정을 제공하고, 지역 주민들이 자유롭게 휴식할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으로 예상 된다.

한편 남원시 관계자는 “사회적 배려계층인 이용자가 심신을 위로받을 수 있는 녹색 공간이 확대될 수 있도록 복지시설 나눔숲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