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기학 인력개발원지원연장을
나기학 인력개발원지원연장을
  • 박정미
  • 승인 2021.09.12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북도의회 5분 발언

전북도의회 나기학(군산1)의원은 대한상공회의소 전북인력개발원의 기능 유지를 위한 전북도 차원의 지원 연장을 촉구했다.

10일 나 의원에 따르면 군산시에 소재한 전북인력개발원은 1996년 개원 후 25년간 인재양성 전문기관으로 역할을 수행해 왔다.

최근 학령인구 감소 등 지속적인 적자로 인해 휴·폐원을 검토하던 중 2020~2021년 2년간 20억원(군산시 10억, 전북도 10억)을 지원 받아 운영되고 있다.

하지만 매년 약 10억원 정도의 적자가 발생하고 있어 한시 지원이 종료되는 2022년부터 운영이 어려워지는 상황이다.

이에 나기학 의원은 “군산형 일자리 참여기업이 2022~2023년 집중 투자 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입주기업의 재교육을 담당할 전북인력개발원의 기능은 지속해서 필요하다”면서 “향후 전라북도 미래산업의 인재양성 전진기지로서의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전북도 차원의 지원을 연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