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주)꿈엔들잊힐리야 식품소재 육성사업 선정
남원 (주)꿈엔들잊힐리야 식품소재 육성사업 선정
  • 장두선
  • 승인 2021.09.22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4억2천만원 확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한 ‘2022년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 ’공모에 남원 ‘농업회사법인(주)꿈엔들잊힐리야’가 선정됐다.

특히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은 지역 농산물 수요확대 및 부가가치 향상과 경쟁력 제고를 위한 사업으로 꿈엔들잊힐리야(대표 하강호)법인은 전라북도 자체 심사, 농림축산식품부 전문가 현장평가, 발표심사를 거쳐 최종 사업대상자로 선정돼 총 4억2천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남원시는 이번 선정결과에 따라 지난 2020년부터 이너뷰티식품 가공공장, 2021년 지리산한봉영농조합법인, 2022년 농업회사법인(주)꿈엔들잊힐리야 등 3년 연속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 공모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사업대상자로 선정된 꿈엔들잊힐리야법인은 HACCP시설 및 유기가공식품 인증을 받은 친환경 식품기업으로 꾸준한 성장을 보이고 있는 농촌융복합산업 인증경영체다.

특히 꿈엔들잊히리야는 친환경 인증을 받은 249농가로 구성된 조합원들이계약재배를 통해 지역 농산물 소비에 앞장서고 있으며, 한살림(전국 160개 매장), 초록마을(120개), 풀무원(100매장), 롯데백화점 등 서울‧경기지역 친환경유기농 전문 매장에 납품되고 있다.

이번 식품소재 반가공산업 공모 선정을 발판으로 올리고당 멸균시설 설치, 보리 로스팅기계, 식혜 레토르트 기계장비 등을 구축해 품질의 균일화로 반가공 식품시장이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농산물의 공급확대 및 부가가치를 높일 방침이다.

한편 진삼채 농촌활력과장은 “남원시가 그동안 식품소재 및 반가공 산업 육성을 위해 노력했던 결실이 성과로 이어져 만족스럽다”면서 “이를 계기로 앞으로도 농산물 소비촉진, 가공분야 일자리 창출을 통해 농업소득을 더욱 향상시키고, 먹거리 안전성을 더욱 확보, 농식품산업의 눈부신 발전을 이루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