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서 40대 가장 백신접종 4일만에 숨져
군산서 40대 가장 백신접종 4일만에 숨져
  • 사회부
  • 승인 2021.10.13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더나 1차접종 후 가슴통증호소
심정지··· 청와대 청원 글올라와

군산 한 내과에서 모더나 백신을 접종받은 40대 남성이 접종 후 나흘 만에 숨졌다며 원인 규명을 호소하는 국민청원 글이 올라왔다.

13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모더나 백신 1차 접종 이후 사망’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고인의 아들이라고 밝힌 청원인은 “아버지께서는 지난달 23일 군산의 한 내과에서 모더나 1차 백신 접종을 했다”며 “그런데 접종 3일차에서 4일차로 넘어가는 27일 오전 1시께 극심한 가슴통증을 호소하고 피섞인 구토를 했다.

그 자리에서 심정지로 새벽 3시께 결국 사망 통보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응급실 의사 소견은 평소 아버지가 다니던 병원에서 제공된 혈소판 수치보다 70% 가까이 낮아져있어 갑작스러운 혈소판의 비정상적인 감소는 백신의 영향으로 추측할 수 있다고 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아버지는 평소 앓고 있는 기저질환이나 다른 질병은 전혀 없었다. 아버지가 갑자리 돌아가셨다는 사실을 도저히 납득할 수 없으며 사망 원인에 대해 의문을 가질 수밖에 없어 부검을 진행했다”며 “현재 병원엥서 알려준 임시 사망원인은 허열성 심정지라고 추측할 수 있다고 했다”고 설명했다.

청원인은 "아버지는 이제 겨우 11살인 동생과 하루아침에 가장이 되어버린 어머니를 두고 43세라는 나이에 갑작스레 돌아가셨다"며 "아버지의 죽음에 억울함이 없도록 정확한 원인 규명을 원한다"고 호소했다.

/사회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