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하반기 특별교부세 42억원 확보
남원시 하반기 특별교부세 42억원 확보
  • 장두선
  • 승인 2021.12.06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당동-과립 소하천
송동 신촌제 배수로 정비 등
행안부로부터 42억 지원받아
지역현안해결-재난예방기대

남원시가 지역현안 해결 및 재난예방을 위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42억원을 확보했다.

특별교부세는 지방재정 여건의 변동, 재난 등 예기치 못한 재정수요 등을 고려해 특별한 재정수요를 보전하는 재원으로, 지역현안․재난안전 수요조사를 통해 행정안전부에서 교부하고 있다.

특히 이번에 확보한 특별교부세 사업은 당동 소하천 정비사업 8억원, 과립 소하천 정비사업 5억원, 송동 신촌제 배수로 정비사업 5억원과 전라북도 특별교부세 사업으로 금암공원 조성사업 11억원, 주천 호경 지방도 절계지 정비사업 13억원이다.

당동․과립 소하천은 제방, 호안, 교량 등 하천 시설물 노후로 인해 집중호우 시 상습적으로 침수 피해가 발생하는 곳으로 특별교부세 13억원을 투입, 하천재해로 인해 시민들의 재산이나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체계적으로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또 송동 신촌제 배수로 정비사업은 송동면 지역 주민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80ha 농경지의 농업용수를 공급하고 있으나, 지난해 집중호우로 노후된 시설물이 파손되고 유실돼 안정적인 영농을 저해하고 있어, 배수로 정비를 통해 안정적인 영농기반을 구축해 농민들의 불편을 해소해 나간다는 것이다 한편, 전라북도 특별교부세사업으로 선정된 금암공원 조성사업은 남원시에서 전라북도 건의한 사업으로 노후된 공원을 새롭게 정비해 광한루원, 남원관광지 등 주변 관광자원과 연계한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개발하기 위한 사업으로 금암공원이 새롭게 조성되면 침체된 도심에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주천 호경 지방도 절계지 장비 사업은 지난해 집중호우로 절계지가 무너져 내린 곳을 정비해 시민들의 안전을 예방하기 위한 사업으로 전라북도에서 추진할 방침이다.

한편 이환주 시장은 "이번 특별교부세는 지역현안과 재난예방을 위하여 수시로 중앙부처와 전라북도를 방문하여 주요 사업들을 하나하나 건의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지역에 꼭 필요한 사업들이 특별교부세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여 남원시민의 삶의 질을 크게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장두선기자 j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