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사판정 받은 50대 장기기증··· 환자 2명에 새 생명
뇌사판정 받은 50대 장기기증··· 환자 2명에 새 생명
  • 정병창
  • 승인 2021.12.07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뇌 질환을 앓다가 뇌사 판정을 받은 50대가 전북대학교병원서 대기 환자 2명에게 장기 기증 후 세상을 떠났다.

7일 전북대병원에 따르면 최근 갑작스러운 뇌 질환으로 병원에 실려 온 A씨는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끝내 의식을 회복하지 못했다.

A씨가 뇌사 판정을 받은 이후 가족은 고인의 뜻을 이어받아 장기를 기증해 대기 환자 2명에게 이식됐다.

A씨 가족은 "고인은 평소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을 베풀어왔다"며 "장기를 기증받은 만성질환자들이 새로운 삶을 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식 전북대병원장기이식센터장 "얼굴도 모르는 환자들을 위해 숭고한 결정을 내려준 가족분들에게 고개를 숙여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