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차게 뛰는 2022 희망이 밝았다
힘차게 뛰는 2022 희망이 밝았다
  • 전북중앙
  • 승인 2022.01.02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랑이해가 밝았습니다. 강인함과 용맹함의 대명사인 호랑이는 과거 우리 조상의 수호신으로서 그 역할을 했습니다. 새로운 해를 맞아 전북중앙신문은 강인함과 용맹함을 바탕 삼아 호랑이처럼 맹렬하게 달려가겠습니다. 많은 관심 바랍니다.
호랑이해가 밝았습니다. 강인함과 용맹함의 대명사인 호랑이는 과거 우리 조상의 수호신으로서 그 역할을 했습니다. 새로운 해를 맞아 전북중앙신문은 강인함과 용맹함을 바탕 삼아 호랑이처럼 맹렬하게 달려가겠습니다. 많은 관심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