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현대, 티아고 영입 공격라인 강화
전북현대, 티아고 영입 공격라인 강화
  • 조석창
  • 승인 2018.01.15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연함-순간 스피드등 갖춰
이동욱-김신욱-로페즈 연합

전북현대는 브라질 출신 티아고를 영입해 최고 공격라인을 구축했다.

전북현대에 따르면 지난 15일 사우디 알 힐랄 소속 티아고를 3년 계약에 성공하며 기존 공격라인에 힘과 스피드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티아고는 포항과 성남에서 뛰며 이미 K리그에서 검증을 마친 바 있다.

티아고는 브라질 특유 유연함과 측면 돌파, 순간 스피드를 더한 드리블 등이 장점으로 날카로운 왼발 크로스로 다양한 공격 옵션으로 활용할 수 있다.

이번 영입으로 이동국, 김신욱, 로페즈와 호흡을 맞춰 닥공 라인이 더욱 강해질 전망이다.

브라질 명문 산토스 FC 유스 출신으로 2011년 프로팀에 입단한 티아고는 2015년 포항 스틸러스로 옮기며 K리그 무대를 밟았다.

이후 성남 FC로 자리를 옮긴 티아고는 2016년 전반기 19경기 출전, 13득점 5도움의 기록을 세우며 자신의 능력을 입증했다.

그 해 여름 사우디 아라비아 명문클럽 알 힐랄으로 자리를 옮긴 후 3년만에 K리그 복귀다.

최강희 감독은 “티아고의 합류로 팀의 측면 공격력이 더욱 강해졌다”며 “기존의 공격 자원들과 함께 더욱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며 K리그와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에서 분명히 큰 역할을 해줄 것이다”고 말했다.

티아고는 “전북이 아시아 챔피언의 영광을 다시 재현할 수 있도록 팀에 보탬이 되고 싶다”며 “팬들이 기대하는 모습 그 이상을 경기장에서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