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시즌 3관왕 노리는 전북현대' 힘찬 출발 다짐
'올 시즌 3관왕 노리는 전북현대' 힘찬 출발 다짐
  • 조석창
  • 승인 2018.02.22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일 도청 대공연장서 출정식
선수단 출사표-포토타임 진행
내일 오후 2시 전북현대는 전북도청 대공연장에서 출정식을 가진다.
내일 오후 2시 전북현대는 전북도청 대공연장에서 출정식을 가진다.

프로축구 전북현대는 2018년 시즌의 힘찬 출발을 알린다.

전북현대는 오는 24일 오후 2시 전북도청 대공연장에서 올해 시즌 시작을 알리는 출정식을 가진다.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 기분 좋은 2연승을 거둔 전북은 올해 시즌에 K리그와 ACL, FA컵 도전을 통해 최고 구단으로 확실한 자리매김을 할 예정이다.

이날 출정식 1부는 선수단 출사표와 신입선수 소개, 우승기원 퍼포먼스 등이 진행되며 2부는 신인선수들의 댄스타임과 레크리에이션, 팬 사인회, 포토타임 등이 펼쳐진다.

특히 올 시즌 영입된 아드리아노, 티아고, 홍정호, 손준호, 임선영과 송범근을 비롯한 신인선수들이 팬들과 만나는 첫 시간인 만큼 많은 기대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주장 신형민은 “기분 좋게 연승을 거두고 팬들을 만날 수 있게 돼 더욱 기분이 좋다“며 ”올 시즌 3관왕 달성을 노리고 있는 만큼 팬들과 함께 힘찬 출발을 시작하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팬 사인회와 포토타임은 선착순 300명에 한해 당일 12시부터 1층 로비에서 손목밴드를 지급 받아 참여가 가능하며, 본 행사장은 오후 1시부터 입장 할 수 있다.

또 2018 시즌권 판매도 실시해 현장에서 카드와 현금으로 구매할 수 있으며 지정좌석제에 따라 자신의 좌석을 직접 고를 수 있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