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 그 안에서 아름다움의 가치를 찾다
자연, 그 안에서 아름다움의 가치를 찾다
  • 조석창
  • 승인 2020.03.17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공예품전시관, 누에-목화
실크사소재 16명작가작품 전시

전주공예품전시관은 섬유를 소재로 한 특별전을 진행한다.

지역의 공예작가 중 섬유를 소재로 활동하는 작가를 초대한 2020 특별기획전 ‘지역작가 소재전_섬유’는 전주공예품전시관 판매관 입점작가를 중심으로 기획된 행사로 17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판매관에서 보름여 동안 진행된다.

참여작가는 김숙, 김윤성, 김지원, 남지현, 배경민, 오미희, 윤혜엽, 이미숙, 이상준, 장영숙, 정은경, 조미진, 조양선, 천성순, 최은희, 최지영 등 모두 16명이다.

누에, 목화, 명주, 실크사 등 섬유 소재로 작업하는 작가들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도록 디자인한 이번 기획전은 '우리가 쉽게 지나치는 단순한 자연물 안에서 아름다움의 가치를 찾다!'는 주재의 이야기를 담고 있는 전시다.

이들은 정성 어린 작업을 통해 자연에서 찾은 소재를 중심으로 수공예 가치를 높이는 데 노력하고 있다.

전시는 이들 작품 뿐 아니라 섬유작가들의 삶의 여정도 들여다볼 수 있는 기회다.

이번 소재전은 섬유를 중심으로 조각보, 스카프, 색실누비, 전통복식 한복인형 등 섬유공예의 섬세하고 우아한 30여종의 다양한 수공예품들이 선보인다.

또 관람 뿐 아니라 참여작가들의 수공예품을 현장에서 예약판매 형태로 구매할 수 있다.

올해 시리즈로 기획되는 특별소재 전시는 이번 섬유전시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지역공예작가들을 중심으로 도자, 한지, 금속, 목공예, 옻칠 등의 순으로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섬유 전시와 함께 오는 4월 체험관에서는 보자기 매듭을 응용한 ‘에코백 만들기’ 체험도 진행될 계획이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