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용도의장 김부겸-염태영 면담 지방자치법 개정 손잡아
송지용도의장 김부겸-염태영 면담 지방자치법 개정 손잡아
  • 박정미
  • 승인 2020.07.08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지용 전북도의회 의장이 8일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에 출마하는 김부겸 전 국회의원, 염태영 수원시장과 잇따라 면담을 갖고 지방자치법 개정을 위해 연대하기로 했다.

송 의장은 이날 오후 도의회 의장실에서 김 전 의원과 만나 “지방자치가 실시된지 30여 년이 됐지만 제도는 과거에 머물러 있다”면서 “주민조례발안이나 주민소환제도 등 주민주권을 구현할 수 있도록 지방자치법이 전부 개정돼야 한다”고 말했다.

송 의장은 또 “지방의회 운영의 자율성과 독립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인사권 독립도 시급하다”며 “민주당에서 지방과 중앙이 대등한 입장에서 협력관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제도적으로 뒷받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당 대표에 도전하는 김 전 의원은 “행안부장관때 추진한 재정분권을 강화, 국세와 지방세 비율을 7대3까지 조정하는 등 지방정부의 자율성을 더욱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최고위원에 출마하는 염 시장도 “기초·광역지방자치단체 및 지방의회와 함께 지방자치 현안에 공동대응하고, 분권을 추진하기 위해 지방자치법 개정에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