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전북현대 신임 감독에 김상식
프로축구 전북현대 신임 감독에 김상식
  • 조석창
  • 승인 2020.12.22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전북현대 신임 사령탑에 김상식 코치가 선임됐다.

소속 선수 출신이 감독 선임은 이번이 최초다.

전북은 22일 김상식 코치를 감독으로 내부 승격해 팀의 6번째 사령탑으로 선임한다고 밝혔다.

이번 선임은 선수단 지휘와 경기 운영능력이 탁월하고 팀의 철학을 누구보다 잘 구현할 수 있는 최적임자로 판단한 결과다.

지난 2009년 전북에 입단해 선수로서 활약하고 2014년부터 코치로서 활동한 김상식 감독은 12년간 전북현대에 몸담으며 누구보다 팀에 대한 이해가 높은 인물로 평가 받는다.

2009년 성남에서 전북으로 이적한 첫 해부터 주장으로서 팀의 구심점 역할을 완벽히 수행하며 전북을 창단 첫 리그 우승으로 이끌었다.

2013년까지 선수로서 활약한 이후 2014년 최강희 감독을 보좌하며 코치로 활동한 김 감독은 선수와 감독사이의 가교 역할과 후배들을 아우르는 리더십에서 뛰어난 능력을 발휘했다.

특히 2018년 최강희 감독이 중국으로 떠난 후 선수단이 갑작스러운 변화에 흔들리지 않도록 균형을 유지시키고 팀에 헌신한 노력을 높이 평가했다.

김상식 신임 감독은 “전북은 나의 팀이다. 감독으로서의 위치가 아닌 전북현대 팀원의 한사람으로서 팀이 발전할 수 있도록 헌신 하겠다”며 “올해의 성적에 안주하지 않고 내년 시즌에 더욱 전북다운 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전북이라는 팀과 선수들의 능력을 믿는다”고 포부를 전했다.

한편 김상식 신임 감독 기자회견은 오는 23일 오전 온라인을 통해 치러질 예정이며 선수단은 1월 8일 소집해 남해에서 동계전지훈련을 시작으로 2021시즌에 돌입한다.

/조석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