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 예방접종센터 전북 최종 후보지 15곳 선정
코로나 백신 예방접종센터 전북 최종 후보지 15곳 선정
  • 박정미
  • 승인 2021.02.01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 2개소-시군 각각 1개소
초저온냉장고 지원-의료인 모집

전북도가 도내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센터 최종 후보지 15곳을 선정했다.

이들 후보지에 대한 현장평가를 통해 빠르면 3월부터 코로나19 백신접종이 본격 추진될 전망이다.

1일 도에 따르면 신속하고 안전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위해 27개소 후보 중 최종 후보지 15곳을 선정했다.

인구 50만 이상인 전주시는 2개소, 그 외 시군은 각각 1개소다.

후보지는 정부의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선정기준에 따라 생활 속 거리두기를 고려해 충분한 면적이 확보되고, 자가 발전과 냉난방, 환기 시설이 구비된 지자체 또는 공공기관이 소유·관리하는 실내 공공시설이다.

지역별로 전주시는 화산체육관, 게이트볼장, 군산시 월명실내체육관, 익산시 실내체육관, 정읍시 정읍체육관, 남원시 춘향골 체육관, 김제시 김제실내체육관, 완주군 근로자종합복지관, 진안군 보건소 강당, 무주군 예체문화관, 장수군 한누리산디관, 임실군 임실군보건의료원, 순창군 순창군보건의료원, 고창군 청소년수련관체육관, 부안군 부안예술회관 등이다.

이들 15개소 후보지에 대해서는 현장 방문평가를 실시한 후 인구 규모 등을 고려해 지역별 개소 수와 규모가 최종 결정되며, 코로나19 백신 접종계획에 따라 3월 중 1개소, 5월 중 14개소를 운영할 계획이다.

이들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센터에서는 화이자와 모더나 등 초저온 유통이 필요한 mRNA백신 접종이 실시된다.

접종센터에서는 화이자(영하 75℃±15)와 모더나(영하 20℃)처럼 초저온 유통이 필요한 백신을 접종하게 되며, 이를 위해 선정된 후보지에는 초저온 냉동고를 지원할 예정이다.

접종센터가 원활히 운영되도록 의료인력은 의사회와 간호사회 등과 협의를 통해 민간지원의사(간호사)를 모집·선발해 예방접종에 차질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전북도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 추진단장인 최훈 행정부지사는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선정을 위한 철저한 준비로 대상 홍보와 교육 등 도민 모두가 안전하게 백신접종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정미기자 jungm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