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층 학생 교육비 최대 44만원까지 지원
저소득층 학생 교육비 최대 44만원까지 지원
  • 정병창
  • 승인 2021.03.10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교육청 19일까지 신청 접수

전북도교육청이 올해도 저소득층 가구 자녀의 교육비 지원 강화에 나선다.

10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저소득층 학생의 실질적 교육기회 보장과 학부모의 교육비 부담 경감을 위해 ‘초·중·고 학생 교육급여·교육비 지원’ 신청을 오는 19일까지 접수 받는다.

저소득층 학생이 이미 신청해 지원받고 있는 경우에는 재신청을 하지 않아도 된다.

단, 지원받고 있는 형제·자매가 있더라도 초등학교에 새로 입학하는 학생의 경우 신규 신청해야 한다.

교육급여 지원대상자는 소득인정액이 기준 중위소득 50%이하 가구의 초·중·고 학생이며, 교육급여 수급자로 결정되면 학교급별에 따라 28만6,000원~44만8,000원까지 교육활동지원비를 지원받을 수 있고, 무상교육 제외 학교에 재학 중인 고등학생은 입학금, 수업료, 교과서비를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교육비 지원대상자는 항목별 지원 기준에 따라 학비(무상교육 제외 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 방과후학교 자유수강권, PC, 인터넷통신비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 희망 학부모(보호자)는 주소지의 주민센터를 방문하거나 복지로(www.bokjiro.go.kr)에서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저소득층 가구 학생에 대한 교육비 지원을 통해 교육비용 절감과 학생들의 교육 기회 확대 등 차별없는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병창기자 woojuchan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