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산 김치 매년 1,700억원 수입 대책을"
"중국산 김치 매년 1,700억원 수입 대책을"
  • 김일현
  • 승인 2021.04.04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호 수입식품 해썹시행 촉구

국회 이용호 의원(무소속 남원임실순창)이 ‘김치종주국’인 우리나라가 매년 약 1억5,000만달러씩, 약 1,700억원의 외국산 김치를 수입하고 있다면서 그러나 많은 국민들은 이들 수입산 김치가 대부분 중국산이고, 국내 일반 음식점에서 사용하는 김치의 90% 이상이 중국산 김치라는 점은 잘 모르고 있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최근 절임배추 영상 논란으로 중국산 김치에 대한 국민적 불안감이 지속되면서, 매년 수십만톤씩 수입되는 중국산 김치를 비롯한 수입식품 전반에 수입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수입식품해썹) 적용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4일 이용호 의원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통해 최근 5년간(2015년∼2019년) 중국산 김치 국내 총 수입량은 135만4,826톤으로 한 해 평균 약 27만톤씩 수입되고 있고 수입량도 매년 증가해 2015년 22만4,279톤에서 2019년 30만6,685톤으로 26.8%가 증가했다.

그러나 국내산 김치 수출량은 같은 기간 12만3,638톤에 불과해 수입량의 10분의 1 수준에도 못 미치고 있다.

이 의원은 특히 국내 수입 김치의 99.9%가 중국산 김치인데, 그 물량이 증가하면서 국내 생산량 대비 중국산 김치의 비율도 2015년 51.2%에서 2019년 65%로 해마다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정부는 지난해 4월 7일 ‘수입식품안전관리 특별법’이 개정됨에 따라 빠르면 올해 7월부터 수입식품안전관리인증기준(수입식품해썹)을 도입할 예정이지만 제도 시행을 위한 인증기관이나 의무 적용대상 품목, 시기, 절차 등 구체적인 세부사항은 아직도 논의 중인 상황으로 알려진다.

이 의원은 “최근 중국에서 촬영된 절임 배추 영상 논란이 불거진 이후 상당수 국민들은 중국산 김치에 대한 혐오감과 안전성에 일상적인 불안감을 느끼고 있다”면서 “국민들이 중국산 김치 포비아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식품안전당국은 수입식품해썹기준을 조속히 마련 시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김일현기자 khein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