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농협 농가주부모임 우수조직-분회 시상식
전북농협 농가주부모임 우수조직-분회 시상식
  • 이신우
  • 승인 2021.04.08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사)고향주부모임과 (사)농가주부모임 우수 조직과 분회에 대해 시상했다고 8일 밝혔다.

고향주부모임 우수조직상은 고향주부 전북도지회(도회장 정명숙), 진안농협 고향주부모임(회장 송금순)이 수상했다.

여성의 지위향상과 양성평등 실현에 앞장서고 도시와 농촌의 가교역할을 훌륭히 수행해 농업인과 도시소비자의 실익 증진과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이 큰 조직에 수여하는 상이다.

 농가주부모임상은 여성농업인의 자기개발과 복지증진에 크게 앞장서고 농촌의 활력화에 기여한 공이 큰 연합회에 수여하는 상으로, 익산 낭산농협 농가주부모임(회장 황규선), 진안 부귀농협 농가주부모임(회장 신순금), 고창 선운산농협 농가주부모임(회장 신미애)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정재호 본부장은 “여성조직이 각 지역에서 여성농업인의 역할 증대에 구심점 역할을 해주기를 당부하면서 지역사회 공헌을 위해 소외되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사랑 나눔을 몸소 실천하고 농업·농촌의 지킴이로서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하고 있는 것에 대해 감사 드린다”며 “앞으로도 농촌 복지 지원을 통해 농업인과 함께하는 농협 만들기에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