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농협 백년농업 새희망 저리대출 출시
전북농협 백년농업 새희망 저리대출 출시
  • 이신우
  • 승인 2021.04.11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농협 창립 60주년을 맞아 농업인의 금융비용 절감과 원활한 영농자금 지원을 위해 농업인 조합원 전용 상품인 ‘백년농업 새희망저리대출’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농업인의 경영부담 완화를 위해 출시된 전용 상품으로 총 3천억원 한도로 소진 시 판매가 중단되고 전 지역 농·축협에서 농업인 조합원분들이 신청 가능하다.

최저 연 2%대의 저금리로 1인당 5천만원까지 만기 2년 내에서 영농자금을 대출받을 수 있다.

기존 영농자금 대출에 대한 대환도 가능 하나 시설자금은 제외된다.

정재호 본부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영농자금 저리지원을 확대해 농협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신우기자 l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