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친모에 폭행 당해 중태빠진 생후 8개월 女 숨져
외국인 친모에 폭행 당해 중태빠진 생후 8개월 女 숨져
  • 정영훈
  • 승인 2021.04.25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친모에게 폭행당해 중태에 빠진 생후 8개월 된 여아가 끝내 숨졌다.

25일 전북경찰청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께 도내 한 병원에 입원해 치료받던 A양이 사망했다.

사건이 발생한 지 43일 만이다.

친모의 상습적 폭행으로 머리를 심하게 다친 A양은 중환자실에서 인공호흡기에 의존해 생명을 유지해왔다.

한편 딸을 폭행해 중태에 빠뜨린 혐의(살인미수)로 구속기소 된 외국인 친모(22)는 올해 초 A양을 주먹으로 여러 차례 때리고 바닥에 내던진 것으로 드러났다.

/정영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